2020.10.31 (토)

  • 구름많음동두천 7.9℃
  • 구름많음강릉 10.5℃
  • 구름많음서울 10.8℃
  • 맑음대전 9.6℃
  • 구름조금대구 8.7℃
  • 맑음울산 12.6℃
  • 맑음광주 11.6℃
  • 맑음부산 15.6℃
  • 맑음고창 12.0℃
  • 맑음제주 17.9℃
  • 구름많음강화 11.8℃
  • 맑음보은 7.3℃
  • 맑음금산 6.6℃
  • 구름조금강진군 11.8℃
  • 맑음경주시 9.5℃
  • 맑음거제 13.5℃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시와 함께 읽는 감평-황소/권덕진

 

황소/권덕진


천성이 우직한 황소는
단 하루 허투루 살지 않는다
일찍 가장이 되어버린 그의 어깨 위로
짓누른 삶의 무게를
오롯이 홀로 짊어지고 감내하며 살아가야만 했다
들밭에서 진종일 고단한 생을 일궈야
울타리를 지킬 수 있다고,
한 줌 여유마저 품지 못한 삶이었다
등골이 휘도록 터를 닦아야 했던 황소,
제 한 몸마저 희생하며
묵묵히 땅을 일구고
터전을 지키기 위해
누구보다 성실하게 살아온 황소는
이 땅의 아버지다.

 

 

◇권덕진 프로필
▲제1회 쌍매당 이첨 문학상 대상
▲서울강동경찰서 인권시화전 감사장
▲선진문학 기획국장
▲신정문학문인회 회원
▲공저- 꽃잎편지, 민들레 8집 외 다수
▲저서- 시의 사계 1집·시의 사계 2집

 

 

◇시 감평/시인 박선해
시인의 부친은 농군이셨음이 시에서 푹 녹아 있다.시골 아버지는 샛별이 뜨기 전에 논밭을 나가신다. 새벽 논 일 저녁 밭 일로 검게 그을린 모습은 시골 농부와 자연의 한 풍경이다. 한 겨울날에도 살빛이 거뭇하시도록 시골 삶을 일구신다. 작은 울타리 둥지를 지키기 위해 황소처럼 일만 하시던 아버지를 쓰고 있다. 선한 눈망울로 묵묵히 땅을 일구는 황소의 모습은 터를 지키는 이 땅의 주인이다.
땅의 주인은 그 땅을 가진 것만이 전부가 아니다. 손과 발과 머리의 지혜를 모아 지키며 가꾸는 관리의 몫도 함께 한다. 가졌다는 책임은 사회적 질서를 고르고 유지한다는 암묵적 여유다. 여유로운 질서는 품격을 이루는 자신과 관련된 세상 살이다. 비가 오나 폭염, 세파속에서도 무방비로 둔다면 잡풀이 그야말로 산을 이룬다. 애초에 잘 다듬는다면 늘 알토란 곡식으로 풍요를 줄것이다.
물질의 풍요는 현실 수단이다. 당연한 욕심으로 풀을 매고 흙을 고루 펴서 씨앗 뿌려 풍요를 누리는 건 살아 있는 모두의 당연한 인생이다. 그 풍요로 타인을 미워하는 마음을 줄일 수 있다. 없다는 이유로 못 지켜 낸 자기 마음이 타인에 미움으로 변질된다. 그리하여 원성만 되돌려 높이 산다.
우리 사회는 서로가 조금만 자유로운 사색의 시간을 염두했으면 한다. 그로 웃음 소리도 풍요를 이룰까! 기대한다. 황소, 고마운 이름이다. 각자 삶의 사유를 넣고 지금의 시대는 ‘아비의 정신’이 절실하다. 시는 현실을 놓고 묵묵한 터전의 긍휼을 고르게 읽힌다.

포토이슈



지역뉴스

경북도, 임하댐 국내 최대 56MW 수상태양광 발전단지 조성
경북도가 안동 임하댐에 국내 최대의 수상태양광 발전단지를 조성한다. 도는 29일 안동시 세계물포럼센터에서 지역상생 신재생에너지 확대 보급 및 산업 활성화를 위해 안동시, 한국수자원공사,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영남대학교와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날 협약 체결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권영세 안동시장, 박재현 한국수자원공사 사장,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 이상훈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소장, 서길수 영남대학교 총장, 김형동 국회의원, 지역 도의원 등이 참석했다. 협약 당사자들은 수상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 개발사업 활성화를 통한 기술개발과 산업육성 등을 위해 민·관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지역상생 모델 구현과 경북형 그린뉴딜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안동 임하댐에는 1179억원이 투자돼 국내 최대인 56㎿ 규모의 수상태양광 발전단지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앞으로 도는 안동댐 및 군위댐, 김천부항댐 등 도내 8개댐에 총 648㎿, 1조3643억원 규모의 수상태양광 발전단지를 확대 조성할 방침이다. 도와 안동시, 한국수자원공사는 환경영향성을 사전

LIFE

더보기
‘불안한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행정안전부 2018년 2월말 기준 경북도 노인인구는 경북 전체 인구의 19.21%로 전남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고령자가 많은 지역이며 경찰청 통계자료에 의하면 2017년 경상북도 노인 교통사고는 경북 전체 교통사고의 24.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전체 인구 중 노인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늘어나면서 노인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정부는 2013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보험료를 5% 할인해 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도로교통공단 경북지부에서는 2016년부터 안동경찰서와 협업 매월 1회 상시 교육과 포항 등 찾아가는 노인 교통안전 교육과 인지지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하지만 교통사고를 일으킨 대부분의 노인운전자는 본인의 운전능력상태 등을 확인할 방법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거나 교통안전교육에 관심을 두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어 정부의 의지와는 무관한 실정이다. 이에 최근 부산시는 ‘자동차운전면허증 자진반납 우대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어르신 교통카드 발급’ 이나 지역 내 의료·상업시설 이용 시 최대 50% 할인혜택을 주고 있고 도내 포항면허시험장에서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