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6 (화)

  • 흐림동두천 2.7℃
  • 흐림강릉 3.9℃
  • 흐림서울 5.9℃
  • 흐림대전 5.9℃
  • 흐림대구 5.1℃
  • 울산 7.2℃
  • 광주 6.2℃
  • 부산 8.5℃
  • 흐림고창 5.1℃
  • 제주 11.7℃
  • 흐림강화 4.2℃
  • 흐림보은 2.2℃
  • 흐림금산 2.4℃
  • 흐림강진군 6.4℃
  • 흐림경주시 4.3℃
  • 흐림거제 6.4℃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한국 男핸드볼, 코로나 이후 첫 세계대회 출전

14일 이집트 세계선수권 개막
32개국 출전 무관중 경기

한국 남자 핸드볼이 코로나19를 뚫고 제27회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한다. 코로나19 여파를 딛고 약 1년 만에 열리는 핸드볼 국제대회다.
강일구 감독이 이끄는 선수단은 오는 14일 이집트에서 개막하는 세계선수권대회 출전을 위해 11일 밤 출국했다.
총 32개국이 출전하는 이번 대회는 지난해 코로나19 확산으로 도쿄올림픽, 탁구와 아이스하키 세계선수권 등이 연기 혹은 취소된 가운데 구기 종목 중에선 사실상 처음으로 주요 세계 규모 대회를 재개한 것으로 볼 수 있다.
대회는 무관중으로 열린다.
현지 입국 시간 기준 72시간 이내, 코로나19 검사 음성확인서를 제출해야 대회에 참가할 수 있다. 대표팀은 출국을 앞두고 대한핸드볼협회로부터 감염병 예방 및 안전 교육을 받고,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해 선수단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대회 조직위원회 차원의 철저한 방역이 이뤄진다.
참가팀은 공항에 도착하는 즉시 급속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하고, 호텔 도착 직후에도 검사를 실시한다. 이후 72시간 주기로 반복해서 검사가 이뤄진다.
또 참가팀별 담당관 1인 배치, 각 경기장 및 호텔에 4인 1조로 구성된 의료팀 상시 배치, 관계자 전원 외부인 및 시설과의 접촉을 금지하는 버블 시스템 등을 가동했다.
유니폼 착용 및 샤워는 호텔에서 실시, 라커룸 내 취식 금지, 개인 수건 지참, 이동 간 거리두기 유지, 경기 중 음료 나눠 먹기 금지 등 선수단 행동지침을 통해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협회 관계자는 “작년 12월 덴마크에서 열린 유럽 여자선수권대회를 무사히 운영했던 스태프들이 그대로 이집트로 넘어와 방역을 철저히 관리할 것이다”고 했다.
올해 도쿄올림픽 개최를 앞두고 있는 일본은 일찌감치 이집트에 입국해 현지 코로나19 운영을 벤치마킹하고 있다고 한다. 입국 과정부터 이뤄지는 코로나19 대응 절차를 모두 영상 촬영했다.
선수단은 이와 별도로 마스크 5000개와 손 소독제 500개를 지참했다.
한국은 지난해 1월 쿠웨이트에서 열린 제19회 아시아선수권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세계선수권대회 티켓을 거머쥐었다. 지난해 12월20일부터 이달 10일까지 강원도 태백에서 전지훈련을 가졌다.
선수단은 대학생 19명과 고등학생 1명으로 구성됐다.
아시아선수권 준우승의 주역 김진영(경희대)을 비롯해 2018년 한국을 26년 만에 아시아주니어선수권대회 우승으로 이끈 골키퍼 안재필(조선대), 이병주(한국체대), 전영제(강원대) 등이 이름을 올렸다.
32개국이 참가해 8개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치른다. 조별리그로 펼쳐지는 예선에서 각조 상위 3팀이 본선라운드에 진출하게 되며 다시 6개국이 4개조로 나뉘어 본선라운드를 갖는다.
한국은 슬로베니아, 벨라루스, 러시아와 함께 H조에 속했다. 한국시간으로 15일 슬로베니아, 16일 벨라루스, 18일 러시아와 대결한다.

권준호 기자

포토이슈



지역뉴스

“불우이웃 돕는데 사용했으면 좋겠다”
이름을 밝히지 않은 기부천사가 따뜻한 나눔으로 지역사회에 감동을 전해주고 있다. 지난 23일 오전 10시 30분께 주말이라 휴무인 대구시청에 할머니 한 분이 찾아왔다. 근무 중이던 청원경찰이 어떻게 찾아오셨는지 묻자 할머니는 하얀색 봉투 하나를 꺼내고는 “불우이웃 돕는 데 사용했으면 좋겠다”며 청원경찰에게 봉투를 건넸다. 청원경찰은 할머니께 담당 부서로 안내해 드릴 테니 직접 전달하시는 게 어떠시냐고 했으나, 할머니는 “자신은 심부름으로 대신 온 것이다. 그러니 전달만 해달라” 이 말씀만 남기고는 빠른 걸음으로 자리를 떠났다. 할머니가 전해 준 봉투 안에는 손수 모은 듯한 5만원권 지폐 74장이 노란 고무줄로 묶여 있었다. 할머니가 전해 준 감동으로 주말 아침을 따뜻하게 시작한 담당부서의 직원들은 할머니께 직접 감사의 인사를 드리지 못해 아쉬워하면서, “추운 겨울 할머니께서 건강하시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할머니가 전해 준 성금은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접수돼 지역의 소외된 이웃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박재홍 대구시 복지국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따뜻한 나눔을 전해주신 기부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할머니의 따뜻한 마음이 어

LIFE

더보기
‘불안한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행정안전부 2018년 2월말 기준 경북도 노인인구는 경북 전체 인구의 19.21%로 전남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고령자가 많은 지역이며 경찰청 통계자료에 의하면 2017년 경상북도 노인 교통사고는 경북 전체 교통사고의 24.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전체 인구 중 노인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늘어나면서 노인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정부는 2013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보험료를 5% 할인해 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도로교통공단 경북지부에서는 2016년부터 안동경찰서와 협업 매월 1회 상시 교육과 포항 등 찾아가는 노인 교통안전 교육과 인지지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하지만 교통사고를 일으킨 대부분의 노인운전자는 본인의 운전능력상태 등을 확인할 방법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거나 교통안전교육에 관심을 두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어 정부의 의지와는 무관한 실정이다. 이에 최근 부산시는 ‘자동차운전면허증 자진반납 우대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어르신 교통카드 발급’ 이나 지역 내 의료·상업시설 이용 시 최대 50% 할인혜택을 주고 있고 도내 포항면허시험장에서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