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5 (화)

  • 흐림동두천 2.7℃
  • 구름많음강릉 1.0℃
  • 흐림서울 4.3℃
  • 흐림대전 4.6℃
  • 흐림대구 2.1℃
  • 흐림울산 3.0℃
  • 흐림광주 6.5℃
  • 구름조금부산 4.5℃
  • 흐림고창 4.3℃
  • 흐림제주 9.3℃
  • 흐림강화 4.2℃
  • 흐림보은 3.6℃
  • 흐림금산 3.6℃
  • 흐림강진군 6.2℃
  • 구름조금경주시 0.0℃
  • 구름많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美 언론, 오타니에 “야구의 얼굴” 칭송

GQ 스포츠 2월호 표지 모델
한시즌 100이닝·100탈삼진
100안타·100타점·100득점
MLB 역사상 유일한 업적
“그렇게 불려 무척 좋다” 화답

미국 현지 언론으로부터 ‘야구의 얼굴’이라는 찬사를 들은 메이저리그(MLB) LA 에인절스 소속 일본인 선수 오타니 쇼헤이가 “그렇게 불려 무척 기분이 좋다”고 흐뭇해했다.
미국 패션잡지 GQ는 13일(한국시간) 오타니의 인터뷰 기사를 소개했다.
미국에서 큰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오타니는 GQ 스포츠 세계판의 2월호 표지 모델로 나섰다.
GQ는 이번 인터뷰에서 오타니의 생각과 그를 향한 관계자들의 시각 등을 담았다.
오타니는 2021년 MLB를 완전히 뒤흔들었다. 전 세계 야구 도사들이 즐비한 MLB에서 오타니는 투구와 타격 양면 모두 최정상급 기량을 뽐내는 믿기 어려운 행보를 보였다.
오타니는 선발 투수로 23경기에 나서 130⅓이닝을 소화하며 9승2패 평균자책점 3.18을 기록했다. 타석에서는 타율 0.257(537타수 138안타) 46홈런 100타점 26도루 103득점을 찍었다.
한 선수가 한 시즌에 100이닝·100탈삼진·100안타·100타점·100득점을 달성한 것은 MLB 역사상 오타니가 유일하다.
만화 같은 1년을 보낸 오타니는 역대 11번째 만장일치 아메리칸리그(AL) MVP 수상의 영예까지 안았다. 거침없던 1년은 오타니에게 ‘야구의 얼굴’이라는 칭호를 선사했다.
오타니는 “최고의 선수가 되기 위해 이곳에 왔다. ‘야구의 얼굴’이라는 말을 들어 무척 좋다. 나에게 더 많은 동기부여가 된다”고 말했다.
활약이 정점에 올랐던 지난 7월, ESPN 진행자 스티븐 스미스는 오타니가 영어를 잘 구사하지 못한다는 점을 꼬집는 사건이 있었다. 스미스는 팬들의 질타를 받고 공개 사과했다.
이에 오타니는 “영어로 말할 수 있으면 그렇게 할 것이다. 물론 그러고 싶다. 영어를 잘해서 나쁠 것은 하나도 없다”면서 “결국 경기장에서의 내 플레이가 소통의 방식이 될 수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크게 개의치 않았다.
오타니는 또 “일본에서는 학교에서 6년 간 의무적으로 영어를 배운다. 내가 그동안 영어를 접한 것은 중학교, 고등학교 때 뿐이었다. 고등학교 영어 선생님이 야구 코치이기는 했다”고 웃었다.
권준호 기자 psyda777@naver.com

포토이슈



지역뉴스

오늘 대구간송미술관 건립공사 첫 삽
대구시는 민족 문화유산의 보고(寶庫)인 간송미술관의 국내 유일한 상설전시장인 대구간송미술관 건립공사 기공식을 개최하고, 이와 더불어 고전과 근·현대를 아우르는 국내 최고 수준의 시각예술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전문가 포럼을 대구문화재단 주관으로 개최한다. 지난 2020년 3월 국제설계공모에서 국내·외 유명건축가를 제치고 당선된 연세대학교 최문규 교수팀이 설계한 대구간송미술관이 드디어 기공식을 개최하고 2023년 7월 준공을 목표로 첫 삽을 뜬다. 이번 기공식은 25일 건립예정 부지에서 개최되며, 권영진 대구시장 등 지역 주요인사와 전인건 간송미술관장 등 간송재단 관계자, 문화계 주요인사들이 대거 참석해 대구간송미술관 건립공사의 첫 출발을 축하할 예정이다. 대구간송미술관은 국·시비를 포함한 총사업비 400억원을 투입한 간송미술관의 국내 유일한 상설전시장으로서 부지면적 2만4073㎡, 건축연면적 7980㎡,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상설전시실, 기획전시실, 미디어아트실, 수장고, 보존처리실, 카페 등 최상의 공간을 갖춘 미술관으로 조성된다. 또한, 2023년 7월 준공예정인 대구간송미술관은 건립공사와는 별도로 간송재단과 민간위탁 계약을 체결하기 위해 지난 1

LIFE

더보기
‘불안한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행정안전부 2018년 2월말 기준 경북도 노인인구는 경북 전체 인구의 19.21%로 전남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고령자가 많은 지역이며 경찰청 통계자료에 의하면 2017년 경상북도 노인 교통사고는 경북 전체 교통사고의 24.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전체 인구 중 노인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늘어나면서 노인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정부는 2013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보험료를 5% 할인해 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도로교통공단 경북지부에서는 2016년부터 안동경찰서와 협업 매월 1회 상시 교육과 포항 등 찾아가는 노인 교통안전 교육과 인지지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하지만 교통사고를 일으킨 대부분의 노인운전자는 본인의 운전능력상태 등을 확인할 방법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거나 교통안전교육에 관심을 두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어 정부의 의지와는 무관한 실정이다. 이에 최근 부산시는 ‘자동차운전면허증 자진반납 우대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어르신 교통카드 발급’ 이나 지역 내 의료·상업시설 이용 시 최대 50% 할인혜택을 주고 있고 도내 포항면허시험장에서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