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2 (일)

  • 흐림동두천 15.1℃
  • 흐림강릉 20.2℃
  • 구름조금서울 19.0℃
  • 구름많음대전 16.9℃
  • 구름조금대구 18.2℃
  • 흐림울산 18.1℃
  • 구름많음광주 20.8℃
  • 흐림부산 21.7℃
  • 흐림고창 17.7℃
  • 맑음제주 20.3℃
  • 구름많음강화 17.7℃
  • 흐림보은 15.2℃
  • 구름많음금산 15.7℃
  • 구름조금강진군 15.1℃
  • 흐림경주시 14.8℃
  • 흐림거제 17.9℃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국산 1호 백신 안전 신속하게 활용 되도록 모든 지원할 것”

지난 2일 한덕수 국무총리 ‘스카이코비원’ 출하 기념식 참석
“SK바이오사이언스 후속 배신 개발 힘껏 지원하겠다” 독려

한덕수 국무총리는 지난 2일 “국산 1호 백신’이 안전하고 신속하게 활용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 총리는 이날 오후 경북 안동 SK바이오사이언스 공장에서 진행된 대한민국 1호 코로나19 백신 ‘스카이코비원’ 출하 기념식에 참석, 축사에서 이같이 밝히며 “접종 범위를 확대하고, 세계보건기구 사전적격심사의 차질 없는 진행을 통해 지구촌의 코로나19 종식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한 총리는 또한 “SK바이오사이언스가 추진 중인 후속 백신 개발도 신속히 이뤄지도록 힘껏 지원하겠다”고 독려했다.
이와 함께 한 총리는 “정부는 바이오헬스 산업에 대한 투자 확대를 약속했다”며 “선제적으로 백신과 치료제의 핵심기술을 확보하고, 비대면 임상시험 체계와 같은 인프라를 탄탄하게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 총리는 “대한민국 1호 백신은 우리가 백신 자주권을 확보했다는 점에서 매우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며 “국제사회에서 공평한 백신 공급에도 이바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감염병 대응에 대한 글로벌 리더십도 강화해나가겠다”며 “한국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정한 세계 최초의 ‘글로벌 바이오 인력양성 허브’다. 33개 중·저소득 국가의 백신·바이오 생산인력 양성을 돕고 있으며, 앞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문봉현 기자 newsmun@hanmail.net
 

포토이슈



지역뉴스


LIFE

더보기
‘불안한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행정안전부 2018년 2월말 기준 경북도 노인인구는 경북 전체 인구의 19.21%로 전남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고령자가 많은 지역이며 경찰청 통계자료에 의하면 2017년 경상북도 노인 교통사고는 경북 전체 교통사고의 24.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전체 인구 중 노인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늘어나면서 노인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정부는 2013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보험료를 5% 할인해 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도로교통공단 경북지부에서는 2016년부터 안동경찰서와 협업 매월 1회 상시 교육과 포항 등 찾아가는 노인 교통안전 교육과 인지지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하지만 교통사고를 일으킨 대부분의 노인운전자는 본인의 운전능력상태 등을 확인할 방법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거나 교통안전교육에 관심을 두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어 정부의 의지와는 무관한 실정이다. 이에 최근 부산시는 ‘자동차운전면허증 자진반납 우대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어르신 교통카드 발급’ 이나 지역 내 의료·상업시설 이용 시 최대 50% 할인혜택을 주고 있고 도내 포항면허시험장에서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