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2 (일)

  • 흐림동두천 17.0℃
  • 흐림강릉 21.5℃
  • 서울 18.5℃
  • 흐림대전 24.0℃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많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4.3℃
  • 구름많음부산 23.4℃
  • 구름조금고창 24.4℃
  • 구름조금제주 25.9℃
  • 흐림강화 17.0℃
  • 흐림보은 22.7℃
  • 흐림금산 22.4℃
  • 구름조금강진군 23.6℃
  • 흐림경주시 21.9℃
  • 구름많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완전한 일상 회복, 태풍피해 복구 가용 행정력 총동원”

힌남노 피해복구 점검 대책 점검
4229명 인력 · 3333대 장비 투입

주낙영 경주시장이 13일 제11호 태풍 ‘힌남노’ 피해 복구와 관련해 “태풍 피해로 고통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완전한 일상 회복을 위해 가용 행정력을 총 동원하겠다”고 말했다.
주 시장은 이날 오전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태풍 힌남노 피해복구 점검 대책 회의’에서 이같이 말했다.
주낙영 시장은 “현장에서 직접 살펴본 태풍 피해는 예상했던 것 보다 더 심각했다”며 “현장에서 필요한 지원이 즉시 이뤄지도록 피해가 집중된 지역에 행정력을 집중하라”고 간부 공무원들에게 지시했다.
또 “피해 복구를 위해 경주를 포함한 인근 지역에 있는 굴삭기 등 중장비와 지원 가능한 인력을 총동원해야 한다”며 “필수인력을 제외한 모든 공무원들이 피해 복구에 나서라”고 재차 지시했다.
경주시는 지난 6일부터 13개 협업 반 23개 부서와 23개 읍면동 공무원들로 구성된 복구대책지원본부를 꾸리고 피해복구에 나서고 있다.
지난 9일부터 시작된 추석 연휴기간에도 피해 현장에 지원 인력과 장비가 속속 도착해 응급복구가 진행됐다.
13일 오전까지 누적인원 4229명의 인력과 3333대의 장비가 투입됐다.
인력은 공무원 881명, 군인 2526명, 자원봉사자 822명 등이며, 장비는 굴삭기 2114대, 덤프차량 892대, 양수기 134대, 산불진화차 20대, 살수차 59대, 소방차 114 등이다.
현재까지 국가재난관리시스템(ND MS) 기준에 따라 신고·확정한 피해 현황은 공공시설물만 379개소 426억6951여 만원에 달한다.
도로·교량 19건 57억2167여 만원, 산사태 12건 10억6343여 만원, 상·하수도 7건 3억9463여 만원, 해양시설 2건 5280여 만원 등이다.
또 NDMS 기준에 따라 현재까지 집계된 사유시설 피해현황은 주택 전파 5동(외동 1, 산내 2, 강동 1, 천북 1), 주택 반파 6동(외동 2, 산내 2, 보덕 1), 주택 침수 664동 등이다.
농작물 피해는 891ha, 축산분야는 가축폐사 94두(내남/ 한우 14, 염소 80), 양봉피해 874군(천북) 등이며, 어선피해는 1척(감포), 양식장 2개소(감포 1, 문무대왕 1)로 집계됐다.
지금까지 응급구호물품은 735세트가 지급됐으며, 특별교부세 16억원, 행안부 구호기금 1억7500만원, 경북도 구호기금 3억원을 확보한 상태다.
특히 이번 태풍으로 외동, 양남, 문무대왕, 천북, 강동 등 5개 읍·면·동 1262세대가 정전피해를 겪었지만 전부 복구됐다.
또 선도 율동, 보덕, 문무대왕, 내남, 천북 등 5개 읍·면·동이 태풍 피해로 통신장애를 발생해 KT 등과 응급복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보덕동과 문무대왕면 등 2개 읍·면·동에서 상수도 단전피해도 발생했는데, 지방상수도 단수 12세대 중 9세대는 복구가 완료됐고, 마을상수도 80세대는 현재 응급복구가 진행 중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시민의 생명보다 소중한 것은 없다”며 “확고한 원칙에 기반한 재난 대응 체계로 더 안전한 경주시를 만들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총 동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만재 기자 dlakswo56@naver.com
 

포토이슈



지역뉴스


LIFE

더보기
‘불안한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행정안전부 2018년 2월말 기준 경북도 노인인구는 경북 전체 인구의 19.21%로 전남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고령자가 많은 지역이며 경찰청 통계자료에 의하면 2017년 경상북도 노인 교통사고는 경북 전체 교통사고의 24.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전체 인구 중 노인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늘어나면서 노인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정부는 2013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보험료를 5% 할인해 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도로교통공단 경북지부에서는 2016년부터 안동경찰서와 협업 매월 1회 상시 교육과 포항 등 찾아가는 노인 교통안전 교육과 인지지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하지만 교통사고를 일으킨 대부분의 노인운전자는 본인의 운전능력상태 등을 확인할 방법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거나 교통안전교육에 관심을 두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어 정부의 의지와는 무관한 실정이다. 이에 최근 부산시는 ‘자동차운전면허증 자진반납 우대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어르신 교통카드 발급’ 이나 지역 내 의료·상업시설 이용 시 최대 50% 할인혜택을 주고 있고 도내 포항면허시험장에서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