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2 (일)

  • 흐림동두천 17.0℃
  • 흐림강릉 21.5℃
  • 서울 18.5℃
  • 흐림대전 24.0℃
  • 구름많음대구 24.6℃
  • 구름많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4.3℃
  • 구름많음부산 23.4℃
  • 구름조금고창 24.4℃
  • 구름조금제주 25.9℃
  • 흐림강화 17.0℃
  • 흐림보은 22.7℃
  • 흐림금산 22.4℃
  • 구름조금강진군 23.6℃
  • 흐림경주시 21.9℃
  • 구름많음거제 21.4℃
기상청 제공

홀론시, 우호도시 체결 18년 만에 안동 찾아

한-이스라엘 수교 60주년 기념
17일까지 안동 곳곳 방문 예정

안동시와 우호도시를 맺고 있는 이스라엘 홀론시장을 포함한 대표단이 우호도시 체결 후 18년 만에 안동시를 방문했다.
홀론시 대표단은 모티 사쓴(Moti Sasson) 홀론시장과 홀론시 재무회계과장, 문화예술과장, 국제교류과장으로 이달 13일부터 17일까지 안동의 곳곳을 방문할 예정이다. 
안동시와 홀론시는 2002년 안동 장승 조각가 김종흥 선생의 홀론 푸림축제 참가를 계기로 홀론 내‘한국 안동공원’과 안동 동부교회 앞 ‘홀론공원’을 조성하고 2004년 우호도시를 체결했다.
이번 방문은 한국-이스라엘 수교 60주년을 기념해, 우호교류 상징사업이었던 홀론공원 방문 및 시 관련 부서와 산하기관 등을 방문해 양 도시 간 지속적인 교류방안 등을 논의하고자 마련됐다.
방문기간 동안, 홀론시장은 ‘독립운동기념관’을 방문해 홀론시의 2차세계대전 생존자 기념관과 비교하며 서로의 역사를 존중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후, 안동시청을 방문해 안동시와 홀론시의 우호협력을 위한 MOU를 14일 체결했다.
또한, 안동문화도시플랫폼(모디 684)을 방문해 홀론시의 디자인 박물관과 어린이 박물관 등 홀론시 소재 지역작가들과 연계한 문화예술분야 교류의 계기를 마련하고, 안동대학교와 안동과학대를 각각 방문해 홀론공대와의 교류 방안도 함께 검토할 예정이다.
이번 안동 방문을 계기로, 홀론시는 오는 10월에 개최되는 국제교육도시연합(IAEC)의 회원도시에 가입할 예정으로 홀론시의 교육도시 네트워크와 연계해 안동에서 열릴 IAEC 국제회의 개최에도 힘을 보탤 계획이다.
안동 방문을 오랫동안 계획해 온 모티 사쓴 시장은 “한국-이스라엘 수교 60주년 계기로, 양 국가가 외교가 한 단계 가까워진 만큼, 안동과 홀론시의 교류도 한 단계 성장할 필요성을 느껴, 이번 방문을 계획하게 됐다”고 안동방문의 배경을 전해왔다.
문봉현 기자 newsmun@hanmail.net

포토이슈



지역뉴스


LIFE

더보기
‘불안한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행정안전부 2018년 2월말 기준 경북도 노인인구는 경북 전체 인구의 19.21%로 전남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고령자가 많은 지역이며 경찰청 통계자료에 의하면 2017년 경상북도 노인 교통사고는 경북 전체 교통사고의 24.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전체 인구 중 노인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늘어나면서 노인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정부는 2013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보험료를 5% 할인해 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도로교통공단 경북지부에서는 2016년부터 안동경찰서와 협업 매월 1회 상시 교육과 포항 등 찾아가는 노인 교통안전 교육과 인지지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하지만 교통사고를 일으킨 대부분의 노인운전자는 본인의 운전능력상태 등을 확인할 방법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거나 교통안전교육에 관심을 두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어 정부의 의지와는 무관한 실정이다. 이에 최근 부산시는 ‘자동차운전면허증 자진반납 우대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어르신 교통카드 발급’ 이나 지역 내 의료·상업시설 이용 시 최대 50% 할인혜택을 주고 있고 도내 포항면허시험장에서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