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금)

  • 구름조금동두천 14.4℃
  • 구름많음강릉 19.5℃
  • 구름많음서울 14.5℃
  • 구름많음대전 11.2℃
  • 구름많음대구 12.0℃
  • 흐림울산 16.0℃
  • 구름많음광주 16.6℃
  • 흐림부산 15.8℃
  • 구름조금고창 14.9℃
  • 흐림제주 19.3℃
  • 구름조금강화 16.1℃
  • 구름조금보은 6.6℃
  • 구름조금금산 8.5℃
  • 구름많음강진군 12.3℃
  • 흐림경주시 10.6℃
  • 흐림거제 14.5℃
기상청 제공

경일대, 이노폴리스캠퍼스 사업 주관大 선정

창업자에 시제품 제작 지원
우수 창업전문가 멘토링 제공

경일대학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이 지원하는 2021년 대구특구 이노폴리스캠퍼스 사업의 주관대학으로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이노폴리스캠퍼스 사업은 연구개발특구 내 기술창업을 희망하는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창업 아이템을 검증해 유망기술 창업자 및 연구소기업을 발굴·육성하는 사업이다. 사업기간은 2년이다. 경일대는 국고 4억원을 지원받게 된다.
2013년~2015년에 이어 2번째 선정된 이번 사업을 통해 경일대는 대구연구개발특구에 소재한 대학과 연구기관의 기술을 활용, 초기 및 예비창업자의 아이디어를 사업화할 수 있도록 비즈니스 모델 개발 및 검증 과정을 운영하게 된다.
창업자들에게는 시제품 제작 지원을 위한 메이커스페이스와 우수한 창업전문가들의 멘토링이 제공된다.
또 우수한 예비창업자를 선정해 창업 사업화 자금을 지원하고 연구소기업 설립을 지원할 예정이다.
경일대는 기술사업화를 통해 지역산업의 활성화를 도모하는 기폭제 역할을 담당하겠다는 비전을 사업단의 이름(SPARC사업단 : Start-up Program to Activate Regional Industry Commercialization of Technology)에 담았다.
경일대는 최근 3년간 75억원 이상의 창업지원 사업을 수주 및 운영하면서 86개 이상의 기술창업자를 배출한 실적이 있으며 이번 이노폴리스캠퍼스 사업의 비전을 달성하면 우수한 비즈니스 모델 수립 및 첨단 기술아이템으로 무장한 초기 창업자를 다수 배출할 것으로 보인다.
경일대 권성근 산학협력단장은 “이노폴리스캠퍼스 사업 및 각종 창업지원 사업을 수행해 온 노하우·인프라·사업화 역량을 최대한 활용하고 대구연구개발특구 본부와의 협력을 통해 지역의 기술창업 및 연구소기업 활성화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김정섭 기자

포토이슈



지역뉴스

대구소방 자체 개발 ‘문개방’ 훈련장비 제작 완료
대구소방안전본부는 소방대원의 문개방 능력 향상을 위해 자체 개발한 훈련장비 제작을 완료하여 일선 소방서에 보급했다고 6일 밝혔다. 소방대원이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해 반드시 넘어야 하는 산은 잠긴 문을 보다 신속하게 개방하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아파트 현관 방화문에는 주키와 보조키 등 3개 이상의 잠금장치가 설치되어 있고, 종류도 다양해 현장 출동대원들이 개방하는 데 시간이 필요하다. 이는 골든타임 확보와도 직결된다. 대구소방은 신속하게 방화문을 개방하기 위해 지난해 훈련 장비를 개발해 6개 소방서에 배부했고, 올해는 다양한 훈련을 할 수 있도록 보강해 나머지 2개 소방서에 보급했다. 문 개방 훈련 장비는 방화문 개방뿐 아니라 동력절단기 등 장비를 활용한 셔터 파괴와 절단, 장애물 대응, 비상탈출 훈련 등 다양한 훈련이 가능하도록 제작했다. 또한 파손 부위만 교체하면 반복 훈련이 가능해 현장대응능력 강화와 골든타임 사수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남구 대구소방안전본부장은 “소방대원들이 직접 개발한 훈련 장비를 통해 문 개방 시간을 단축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도움이 필요한 시민에게 더 빨리 구조의 손길이 닿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LIFE

더보기
‘불안한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행정안전부 2018년 2월말 기준 경북도 노인인구는 경북 전체 인구의 19.21%로 전남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고령자가 많은 지역이며 경찰청 통계자료에 의하면 2017년 경상북도 노인 교통사고는 경북 전체 교통사고의 24.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전체 인구 중 노인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늘어나면서 노인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정부는 2013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보험료를 5% 할인해 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도로교통공단 경북지부에서는 2016년부터 안동경찰서와 협업 매월 1회 상시 교육과 포항 등 찾아가는 노인 교통안전 교육과 인지지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하지만 교통사고를 일으킨 대부분의 노인운전자는 본인의 운전능력상태 등을 확인할 방법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거나 교통안전교육에 관심을 두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어 정부의 의지와는 무관한 실정이다. 이에 최근 부산시는 ‘자동차운전면허증 자진반납 우대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어르신 교통카드 발급’ 이나 지역 내 의료·상업시설 이용 시 최대 50% 할인혜택을 주고 있고 도내 포항면허시험장에서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