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8 (화)

  • 흐림동두천 17.0℃
  • 구름많음강릉 18.3℃
  • 흐림서울 19.6℃
  • 흐림대전 20.0℃
  • 흐림대구 19.1℃
  • 흐림울산 18.9℃
  • 흐림광주 20.9℃
  • 흐림부산 20.2℃
  • 구름많음고창 21.1℃
  • 구름많음제주 23.2℃
  • 흐림강화 18.6℃
  • 맑음보은 17.9℃
  • 구름많음금산 19.3℃
  • 구름조금강진군 20.9℃
  • 맑음경주시 17.8℃
  • 흐림거제 19.6℃
기상청 제공

‘청년이 희망 가지는 젊은 도시, 칠곡 조성 박차’

‘청년정책委 ·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네트워크 플랫폼 조성 4개 전략, 24개 세부사업 제시

칠곡군은 지난 23일 군청 소통마루에서 ‘청년정책위원회 및 청년정책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위원회 위원 및 용역기관 연구원 등 총 20명이 참석했으며 위촉장 수여, 연구용역 결과보고, 청년 관련 정책 제언 순으로 진행됐다.
청년정책위원회는 지난 해 제정된 ‘칠곡군 청년 기본 조례’에 근거해 당연직위원 및 군의원, 대학교수, 청년전문가, 청년정책참여단 등이 위촉직 위원으로 최초 구성돼 칠곡군 청년정책에 관한 사항을 심의 및 의결하는 기능을 수행한다.
최종보고회에서는 5개월간의 칠곡군 및 지역 청년 실태조사를 바탕으로 양질의 일자리 발굴, 정주여건 개선, 문화 및 교육 콘텐츠 개발 및 확산, 청년 네트워크 플랫폼 조성 등 4개 전략, 24개의 세부사업을 제시했다. 유수호 부군수는 “최근 청년인구유출로 지방소멸위기가 심화되는 만큼, 위원회 운영 및 기본계획 수립을 통해 청년들이 체감할 수 있는 실효성 있는 정책 사업을 적극 추진해달라” 고 당부했다. 한편 군은 올해 9월중 기본계획을 확정해 청년정책 중장기 로드맵 및 연도별 시행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청년이 희망을 가지는 젊은 도시, 칠곡’ 조성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오정탁 기자 ojt0440@daum.net
 

포토이슈




LIFE

더보기
‘불안한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행정안전부 2018년 2월말 기준 경북도 노인인구는 경북 전체 인구의 19.21%로 전남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고령자가 많은 지역이며 경찰청 통계자료에 의하면 2017년 경상북도 노인 교통사고는 경북 전체 교통사고의 24.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전체 인구 중 노인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늘어나면서 노인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정부는 2013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보험료를 5% 할인해 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도로교통공단 경북지부에서는 2016년부터 안동경찰서와 협업 매월 1회 상시 교육과 포항 등 찾아가는 노인 교통안전 교육과 인지지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하지만 교통사고를 일으킨 대부분의 노인운전자는 본인의 운전능력상태 등을 확인할 방법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거나 교통안전교육에 관심을 두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어 정부의 의지와는 무관한 실정이다. 이에 최근 부산시는 ‘자동차운전면허증 자진반납 우대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어르신 교통카드 발급’ 이나 지역 내 의료·상업시설 이용 시 최대 50% 할인혜택을 주고 있고 도내 포항면허시험장에서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