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월)

  • 구름많음동두천 2.9℃
  • 구름조금강릉 9.6℃
  • 맑음서울 6.7℃
  • 박무대전 5.8℃
  • 박무대구 7.2℃
  • 맑음울산 9.4℃
  • 구름많음광주 8.7℃
  • 맑음부산 12.4℃
  • 구름조금고창 6.5℃
  • 맑음제주 14.9℃
  • 구름조금강화 5.7℃
  • 구름조금보은 1.5℃
  • 맑음금산 1.8℃
  • 구름많음강진군 7.5℃
  • 구름조금경주시 6.5℃
  • 맑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영진전문대, 내년도 신입생 장학제도 확대

신입생 전원 수업료 100% 감면
입도선매전형 합격자 장학금 지급

영진전문대학교가 내년도 신입생을 위한 장학제도를 확대했다.
2022년 신입생들이 대학생활을 안정적으로 이어갈 수 있도록 영진전문대의 위상에 걸맞은 장학 혜택을 부여, 학업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한다.
영진전문대는 수시모집 최초 합격자에게 수업료 50% 감면, 추가 합격자에겐 30% 감면보다 더 큰 100만원을 감면한다.
또 연계교육 협약을 한 고교 출신으로 연계교육협약전형으로 입학한 신입생 전원에겐 입학 당해학기 수업료 100%를 감면한다.
현재 특성화고 3학년 취업자 혹은 취업예정자, 만학도, 직장인 등을 대상으로 한 평생직업교육전형의 경우 입학당해학기 50% 장학금 혜택과 나머지 학기 30%의 장학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 전형 입학생은 주중 야간 또는 주말 전일제, 온라인, 오프라인 병행 수업을 받는다.
입도선매전형 합격자 전원에게 전체학기 등록금 전액 장학금도 지급한다. 특히 대학 자체전형으로 지원한 만 35세 이상 합격자 전원에겐 전체 학기 수업료 50%를 장학금으로 지원한다. 신입생들은 성적과 관계없이 소득분위에 따라 한국장학재단이 지원하는 국가장학금Ⅰ·Ⅱ형 혜택도 추가로 누릴 수 있다.
이대섭 입학지원처장은 “신입생들이 등록금 부담을 줄이면서 학업에만 집중해 전문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진전문대는 2015년부터 최근 5년간 평균 취업률 80.1%를 달성했.최근 5년간 ▲삼성전자, 삼성SDI, 삼성전기 등 삼성계열사에 225명 ▲LG이노텍, LG디스플레이, LG화학 등 LG계열사 336명 ▲SK계열사 252명 등 대기업에 총 2152명을 입사시켰다.
해외취업은 올해 정보공시에서 185명(2019년 졸업자)이며 최근 5년간 소프트뱅크, 라쿠텐, 야후재팬, 에미레이츠항공, 호주 노보텔 등 글로벌 대기업과 상장기업 등에 603명이 취업했다.
또 국내 4년제 대학을 포함 모든 대학을 통틀어 2년(교육부 2020년, 2021년 정보공시 기준) 연속 전국 1위에 올랐다.
 권오천 기자 koch3099@hanmail.net
 

포토이슈



지역뉴스

이철우 도지사, 제11일진호 사고수습 최선 당부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23일 독도 해상에서 발생한 어선 전복 사고대책본부를 찾아 실종자 수색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하고 실종자 가족을 위로했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전찬걸 울진군수와 함께 울진 후포수협에 마련된 ‘어선 제11일진호 전복 사고대책본부’를 방문했다. 이 지사는 이 자리에서 사고대책본부 관계자로부터 경과보고를 받은 뒤 “지난 20일 울진 어선이 독도 해상에서 전복되는 안타까운 상황이 발생해 사고대책본부를 찾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현재 한 분이 사망하고 실종자 6분에 대한 구조가 진행 중”이라며, “목숨을 잃으신 분과 유가족 분들에게 깊은 애도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전했다. 이 지사는 특히 “실종자 가족 분들의 걱정이 매우 크실 텐데 구조 작업을 통해 실종자들이 가족의 품으로 속히 돌아올 수 있도록 모두 최선을 다해달라”라고 했다. 이어 이 지사는 촬영팀을 남겨둔 채 사고대책본부 옆에 마련된 사고 선원 가족 대기실을 찾았다. 이 지사는 가족들의 손을 일일이 잡으며 “갑자기 변을 당해 얼마나 걱정이 많으시냐”라며, “열심히 수색은 하고 있는데 기상 악화와 심한 풍랑으로 아직 좋은 결과를 얻지 못하고 있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그러면서도

LIFE

더보기
‘불안한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행정안전부 2018년 2월말 기준 경북도 노인인구는 경북 전체 인구의 19.21%로 전남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고령자가 많은 지역이며 경찰청 통계자료에 의하면 2017년 경상북도 노인 교통사고는 경북 전체 교통사고의 24.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전체 인구 중 노인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늘어나면서 노인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정부는 2013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보험료를 5% 할인해 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도로교통공단 경북지부에서는 2016년부터 안동경찰서와 협업 매월 1회 상시 교육과 포항 등 찾아가는 노인 교통안전 교육과 인지지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하지만 교통사고를 일으킨 대부분의 노인운전자는 본인의 운전능력상태 등을 확인할 방법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거나 교통안전교육에 관심을 두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어 정부의 의지와는 무관한 실정이다. 이에 최근 부산시는 ‘자동차운전면허증 자진반납 우대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어르신 교통카드 발급’ 이나 지역 내 의료·상업시설 이용 시 최대 50% 할인혜택을 주고 있고 도내 포항면허시험장에서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