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월)

  • 구름많음동두천 2.9℃
  • 구름조금강릉 9.6℃
  • 맑음서울 6.7℃
  • 박무대전 5.8℃
  • 박무대구 7.2℃
  • 맑음울산 9.4℃
  • 구름많음광주 8.7℃
  • 맑음부산 12.4℃
  • 구름조금고창 6.5℃
  • 맑음제주 14.9℃
  • 구름조금강화 5.7℃
  • 구름조금보은 1.5℃
  • 맑음금산 1.8℃
  • 구름많음강진군 7.5℃
  • 구름조금경주시 6.5℃
  • 맑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문화스포츠

‘한국선수 최초 1분대 기록’황선우, 개인혼영 200m 한국新

김천서 열린 전국체전 1분58초04
2014년 박태환 기록 갈아 치워
“혼계영 400m서 유종의 미 거둘것”

황선우(18·서울체고)가 수영 한국 기록 리스트에서 박태환의 이름을 또 하나 지웠다.
황선우는 12일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수영 남자 개인혼영 200m 결승에서 1분58초04로 가장 먼저 터치패드를 찍었다.
한국 선수가 개인혼영 200m에서 1분대 기록을 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황선우는 2014년 MBC배 전국 수영대회 겸 인천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박태환이 수립한 2분00초31보다 2초27 먼저 레이스를 마쳐 새 한국기록의 주인이 됐다.
2020 도쿄올림픽을 통해 자유형 100m(47초56), 자유형 200m(1분44초62) 한국기록을 경신한 황선우는 개인혼영 200m를 세 번째 한국기록 보유 종목(개인 종목 기준)으로 만들면서 상승세를 이었다.
개인혼영 200m는 접영-배영-평영-자유형 순으로 50m씩 레이스를 펼쳐 승자를 가리는 경기다. 체력은 물론 여러 종목을 소화할 수 있는 다재다능함이 필요하다. 황선우는 접영 25초66, 배영 30초36, 평영 34초91, 자유형 27초11을 찍었다.
황선우와 박태환 모두 자유형이 주 종목이지만 워낙 출중한 기량을 가진 덕분에 한국기록 보유자로 이름을 올렸다.
황선우는 지난 3월 제11회 김천전국수영대회 때 훈련 삼아 출전한 개인혼영 200m에서 2분00초77을 내 기록 경신을 예고한 바 있다.
경기를 마친 황선우는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를 통해 “한국기록 경신에 대한 생각보다 개인 기록 경신을 목표로 했었는데, 최선을 다하다보니 한국기록을 세워 기쁘다. 고등학생으로서 마지막 경기인데 남은 혼계영 400m에서도 최선을 다해 유종의 미를 거두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개인혼영에서 좋은 기록이 나와 기쁘지만 우선 내 주종목인 자유형 100m, 200m에서 더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리는게 목표”라고 보탰다.
황선우는 개인혼영 200m 결승 종료 후 치러진 남자 계영 400m 결승에서도 다른 서울 선발팀 선수들과 3분25초12의 기록으로 우승을 합작했다.
이틀 전 자유형 50m와 계영 800m를 제패한 황선우는 출전한 4개 종목에서 모두 금메달을 획득했다. 황선우는 14일 마지막 출전 종목인 혼계영 400m에서 5관왕에 도전한다.
권준호 기자 psyda777@naver.com

포토이슈



지역뉴스

이철우 도지사, 제11일진호 사고수습 최선 당부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23일 독도 해상에서 발생한 어선 전복 사고대책본부를 찾아 실종자 수색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하고 실종자 가족을 위로했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전찬걸 울진군수와 함께 울진 후포수협에 마련된 ‘어선 제11일진호 전복 사고대책본부’를 방문했다. 이 지사는 이 자리에서 사고대책본부 관계자로부터 경과보고를 받은 뒤 “지난 20일 울진 어선이 독도 해상에서 전복되는 안타까운 상황이 발생해 사고대책본부를 찾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현재 한 분이 사망하고 실종자 6분에 대한 구조가 진행 중”이라며, “목숨을 잃으신 분과 유가족 분들에게 깊은 애도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전했다. 이 지사는 특히 “실종자 가족 분들의 걱정이 매우 크실 텐데 구조 작업을 통해 실종자들이 가족의 품으로 속히 돌아올 수 있도록 모두 최선을 다해달라”라고 했다. 이어 이 지사는 촬영팀을 남겨둔 채 사고대책본부 옆에 마련된 사고 선원 가족 대기실을 찾았다. 이 지사는 가족들의 손을 일일이 잡으며 “갑자기 변을 당해 얼마나 걱정이 많으시냐”라며, “열심히 수색은 하고 있는데 기상 악화와 심한 풍랑으로 아직 좋은 결과를 얻지 못하고 있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그러면서도

LIFE

더보기
‘불안한 노인운전자’ 대책 시급 행정안전부 2018년 2월말 기준 경북도 노인인구는 경북 전체 인구의 19.21%로 전남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고령자가 많은 지역이며 경찰청 통계자료에 의하면 2017년 경상북도 노인 교통사고는 경북 전체 교통사고의 24.5%를 차지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전체 인구 중 노인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늘어나면서 노인운전자에 의한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정부는 2013년부터 65세 이상 고령운전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이수하면 보험료를 5% 할인해 주는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도로교통공단 경북지부에서는 2016년부터 안동경찰서와 협업 매월 1회 상시 교육과 포항 등 찾아가는 노인 교통안전 교육과 인지지각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하지만 교통사고를 일으킨 대부분의 노인운전자는 본인의 운전능력상태 등을 확인할 방법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거나 교통안전교육에 관심을 두지 않고 운전을 하고 있어 정부의 의지와는 무관한 실정이다. 이에 최근 부산시는 ‘자동차운전면허증 자진반납 우대제도’를 시행하고 있으며 ‘어르신 교통카드 발급’ 이나 지역 내 의료·상업시설 이용 시 최대 50% 할인혜택을 주고 있고 도내 포항면허시험장에서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는